홈 힐링 케어 브랜드 메디테라피(대표 이승진, 이한승)가 연말연시를 맞아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해 약 1억 9천만원 상당의 건강기능식품을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에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사회 취약계층을 돕고자 마련됐다. 기부 물품은 메디테라피의 ‘루테인 눈이반짝 스틱’ 총 4200개로, 안구 건조와 눈 피로 개선을 돕는 건강기능식품이다. 해당 물품은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를 통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지역사회 취약계층 ‘적십자 결연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어 메디테라피는 지역사회 취약 이웃을 돕고자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대구 지역 취약 계층과 최일선에서 총력을 다하는 보건소 및 선별 진료소 의료진들을 위해 대구광역시 자원봉사센터에 다목적 세정제와 영양제 등 약 3천만원 상당의 자사 제품을 전달한 바 있다.

신슬기 메디테라피 글로벌 SCM팀 매니저는 “코로나19로 국가 재난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혹독한 겨울을 보내고 있는 지역사회 취약 이웃에게 힘을 보태고자 이번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나가 메디테라피만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