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야커피(대표 문창기)가 겨울 시즌에 맞춰 뜨거운 음료에도 내구성이 뛰어나고 화학 자극에 안전한 ‘이디야 데일리 라이트 텀블러’ 3종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디야 데일리 라이트 텀블러’는 남녀노소 누구나 편리하게 휴대할 수 있는 450ml 용량에 약 200g의 가벼운 무게로 깔끔한 화이트, 고급스러운 블랙과 핑크의 3종 디자인으로 제작되었다. 스테인리스 소재에 내벽과 외벽 사이를 진공 처리한 ‘더블 월(Double-Wall)’ 방식으로 시중의 텀블러보다 얇고 가벼움에도 24~36시간 보온과 보냉이 가능하다.

이디야커피는 최근 위생 안전을 중시하는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하여 이번 텀블러에 내약품성 및 내식성이 우수한 내부 재질을 사용했다. 뿐만 아니라 텀블러의 음용구를 별도 구분하고 각 부분의 분리 세척을 용이하게 제작하여 위생적으로 휴대할 수 있도록 했다. 가격은 각 1만9천원이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기온이 떨어지며 따뜻한 음료를 담을 수 있는 안전한 텀블러에 대한 소비자 수요가 늘고 있다”라며 “이디야커피는 이번 텀블러 외에도 올해 안정성, 디자인, 가성비를 고루 갖춘 MD 제품을 출시해 라인업을 강화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